[역사툰] 불꽃남자, 홍국영 이야기.jpg 작성일 2018-04-17 넥센히어로즈우승 | 조회 3420 |

자유게시판


1523863735599.jpg


1523863749907.jpg


1523863792417.jpg


1523863829208.jpg





다음은 실록에 실린 홍국영의 졸기이다. 


홍국영(洪國榮)이 죽었다. 경자년(정조 4년,1780년) 봄부터 정신(廷臣 : 조정의 신하)들이 일제히 홍국영의 하늘까지 닿은 큰 죄에 대해 성토하였는데도, 임금이 끝내 주벌(誅罰)을 가하지 않았었다. 



처음에는 횡성현(橫城縣)으로 방축시켰다가 다음에는 강릉부(江陵府)로 방축하였는데, 이때에 이르러 죽었으므로 나라 사람들이 통분스럽게 여기지 않는 이가 없었다. 



임금이 말하기를,



"이 사람이 이런 죄에 빠진 것은 참으로 사려(思慮)가 올바른 데 이르지 못한 탓이다. 그가 공을 세운 것이 어떠하였으며, 내가 의지한 것이 어떠하였었는가? 



처음에 나라와 휴척(休戚: 기쁨과 슬픔)을 함께한다는 것으로 지위가 중하지 않으면 위엄이 서지 않았기에 권병(權柄: 세상의 권력)을 임시로 맡겼던 것인데, 



그가 권병이 너무 중하고 지위가 너무 높다는 것으로 조심하고 두려워하며 스스로 삼가는 방도를 생각하지 않고서 오로지 총애만을 믿고 위복(威福: 권세와 위풍)을 멋대로 사용하여 끝내는 극죄(極罪)를 저지르게 된 것이다. 



돌이켜 생각하건대, 이는 나의 허물이었으므로 이제 와서는 스스로 반성하기에 겨를이 없으니, 무슨 말을 할 수 있겠는가? 



9월 이전의 죄는 우선 논하지 않더라도, 9월 이후의 죄에 대해서는 더욱 할 말이 없다. 내가 만약 말하지 않으면, 다른 사람들이 어떻게 알 수 있겠는가? 



그런데 중신(重臣: 고위관료)의 한 차자(箚子: 상소문)에 그의 죄가 남김 없이 드러났으니, 공의(公議)는 숨기기 어렵다는 것을 알 수 있다."



하니, 예조 판서 김익(金熤)이 말하기를,



"권간(權奸)의 신하가 예로부터 한정할 수 없이 많았습니다만, 



홍국영처럼 손으로 나라의 명운을 움켜쥐고 권세가 임금을 넘어뜨릴 정도에 이른 자는 전적(典籍: 역사책)이 있은 이래 없던 바입니다. 



그리고 전하께서 홍국영에 대해 작위(爵位)를 높여 주고 은수(恩數: 공훈과 봉록)로 총애하여 주신 것 또한 전적이 있은 이래 없던 것이었습니다. 



권병(權柄)이 한번 옮겨지자 국세(國勢)가 거의 위태할 뻔하였으니 지금에 와서 돌이켜 생각하여 보면 써늘하여 가슴이 떨립니다. 



이는 실로 전하의 과실인 것인데, 



신이 전석(前席)에서 자신을 책망하는 하교를 우러러 받드니, 삼가 우충(愚衷: 임금이 속마음을 겸손히 말하는 것)에 스스로 격동되는 마음을 금할 수 없습니다."



하자, 임금이 말하기를,



"예판의 말이 옳다. 한마디로 포괄하여 말한다면, 이는 곧 나의 과실인 것이다."



하였다.




정조실록 11권, 정조 5년 4월 5일 무신 3번째기사.






다음은 홍국영의 문과 급제 사실이 실린 국조방목이다. 

홍국영의 이름은 칼로 도려지고, 기록에서 삭제 되었음을 알 수 있다. 


방목에 실린 그의 죄명은 '모역죄'였다. 


1523863857828.jpg



한문해석


***(칼로 지워진 홍국영의 성명) 


德老(덕로: 홍국영의 자)


戊辰(무진생: 1748년생)


부: 홍낙춘 


조부: 홍창한


증조부: 홍양보


외조부: 이유 


풍산인(본관)


모역귀환사: 역모를 꾀하다 쫓겨난 뒤 죽음. 







역사는 


불꽃남자 홍국영을 이렇게 기억하고 있다.





출처 : http://mlbpark.donga.com/mp/b.php?p=1&b=bullpen&id=201804160016000235&select=&query=&user=&site=&reply=&source=&[email protected]






원작자 아조씨가 직접 올린듯



#역사툰 #불꽃남자 #홍국영 #이야기 #역사툰 불꽃남자 #불꽃남자 홍국영 #홍국영 이야기

댓글(11)

  • Caesar830 2018.04.17 15:07:33

    정조는 중론탕평 아니었냐? 영조가 완론이고

  • 금연왕스모킹 2018.04.17 15:20:25

    준론탕평이라 대있던데

  • 스틸리젼2 2018.04.17 15:40:55

    준론탕평임 ㅇㅇ 중론x 준론

  • 아랍국가황토 2018.04.17 15:22:59

    홍국영보다 저 한문들 존나 잘쓴 게 더 눈이 가

  • 파프리카 칩스 2018.04.17 16:22:45

    그러게.... 저땐 왕실 서기원들은 거의 전국구 수준의 실력이였으니까.....눈 감고도 쓸 듯

  • avocad0 2018.04.17 15:25:38

    불꽃남자

  • 올라가욧 2018.04.17 16:01:10

    글자 깨끗하게 지웠네;; 어떻게 저렇게 지우지

  • 9마스터 2018.04.17 16:31:11

    와 그나저나 글씨 개잘쓰네 같은 글씨를 몇번씩 써도 다른게 없네 저렇게 기록하는 사람은 따로 글잘쓰는 사람 뽑아서 쓰는거겠지?

  • 넥센히어로즈우승 2018.04.17 16:37:15

    5살때부터 훈장님 빠따 맞으면서 붓글씨 연습하면 가능하지 않을까

  • 붉은제로 2018.04.18 00:17:50

    연습만이 살길인듯...ㄹㅇ...

  • 끄으우어억 2018.04.17 19:13:06

    와..개꿀잼

목록

저작권 안내 Copyrightⓒsince2016 UUUMOR.COM All rights reserved 문의(삭제요청)